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리시, 폭염 대비 ‘도로자동청소시스템’ 경춘로 전구간 설치 완료

기사승인 2021.08.06  15:58:16

공유
default_news_ad2

- 대기질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 재이용수 활용으로 ‘그린뉴딜’ 적극 실천

갈매중앙로에 각각 설치한 도로자동청소시스템 시험가동 현장 

구리시 ‘도로자동청소시스템’이 경춘로 교문사거리에서 남양주시 경계까지 전 구간에 설치가 완료돼 시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6일 구리시는 “폭염취약성 완화 및 미세먼지 저감 위해 하수처리수를 이용한 도로자동청소시스템 설치로 대기질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 재이용수 활용으로 ‘그린뉴딜’ 적극 실천하고 있다”고 밝혔다.

도로자동청소시스템은 재이용수를 도로 중앙에 설치한 표지병 분사노즐에서 분사하여 도로를 청소하는 방식으로 운용된다. 대기질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 폭염 시 도로 표면온도를 낮추는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분석 평가되고 있다.

특히 「쿨링&클린로드 구축사업 효과분석 등에 관한 연구」(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국가기후변화적응센터)에 따르면 도로자동청소시스템 작동 시 도로 표면온도는 최대 21.7℃ 저하, 미세먼지는 PM10 기준 21.9/㎥ 저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하수나 폐수를 음용수 이외의 용도로 다시 사용할 수 있게 고도 처리한 ‘재이용수’는 도로청소뿐만 아니라 공사장 살수용수, 조경용수 등으로도 재사용하는 등 친환경 물순환 체계를 확립할 수 있다.

안승남 시장은 “도로자동청소시스템은 폭염에 의한 도시의 열섬 현상 완화와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높다”며, “또한 시민들이 사용한 물을 바로 방류하지 않고 엄격하게 처리하여 재이용하다는 점에서 친환경 물순환 체계 확립으로 ‘그린뉴딜’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갈매동 갈매중앙로 1.4㎞ 구간에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지역본부에서 설치한 도로자동청소시스템을 인수받아 운영할 계획이다. 검배사거리 일원에도 올 12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 중이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