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리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단...600개 학원 등 '휴원 권고'

기사승인 2021.08.03  16:55:44

공유
default_news_ad2

- 최근 관내 학원 관련 확진자 지속발생에 따라, 오는 16일까지 휴원 권고

 구리시는 최근 7월 중순부터 발생한 관내 확진자 중 약 40%의 확진자가 학원 등에서 발생했다. 이에 시는 관내 학원 등 시설에 대해 휴원을 권고했다.

3일 구리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일부터 오는 16일까지 학원 등(교습소, 독서실, 스터디카페 포함)의 600개 시설에 휴원을 권고했다"고 밝혔다.

당초 구리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서 7월 21일부터 7월 31일까지 학원 및 실내체육시설 종사자 PCR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통해 종사자들의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또한 확산세를 막기 위해 오는 8월 16일까지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연장한 것이다. 

안승남 구리시장,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주재 사진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도점검을 실시하겠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하여 관련 시설 종사자, 학생, 학부모, 시민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관내 학원발 확진자가 계속 발생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는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부터 행안부 등 중앙부처와 경찰서,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등과 함께 자체 단속반을 편성·점검하고 있다.

시는 방역 수칙 위반시설과 이용자에 대한 무관용 원칙으로 강력한 행정조치 등을 실시하고 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