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리시,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 확대 운영

기사승인 2021.06.14  17:34:29

공유
default_news_ad2

- 구리시민 이동권 보장,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을 구축한 무장애도시 실현

안승남 구리시장이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과 무장애도시 실현을 위해 현장을 함께 뛰고 있다.

구리시는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무장애도시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작년 10월부터 운영 중인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의 점검 횟수와 점검 지역을 올해부터 더욱 확대해 운영한다.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은 지체, 청각, 시각 장애인 30명(4개조)으로 구성되어 보행로 이용에 대한 불편 사항을 확인하는 활동을 한다.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은 수택동부터 갈매동까지의 보행로를 순차적으로 점검하고 있다.단차와 볼라드로 인한 휠체어 진입 불편 사항, 도로에 설치된 점자블록의 관리 상태 등 보행자 안전성에 대한 사항을 중심으로 점검을 기존 월 2회에서 매주 1회씩, 매월 4회에 걸쳐 확대 실시하고 있다.

장애인편의시설점검단이 도로의 단차부분을 점검하고 있다.

이번달부터는 교문2동을 시작으로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의 점검활동을 확대해 나갈 예정으로, 구리시 전체 보행환경 실태를 파악하고 개선하기 위한 보행로 전수조사를 올해 하반기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이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과 무장애도시 실현을 위해 현장을 함께 뛰고 있다. 

안승남 시장은 “구리시 모든 보행로에 이동편의시설의 구축이 완비되어 구리시민이 무장애도시에서 행복한 일상을 마음껏 누리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장애인 편의시설 점검단은 16회에 걸쳐 수택1·2·3동 일대의 보행로를 점검하여 171건의 불편사항을 확인하였고, 개선이 필요한 사항을 관할 부서(도로과, 교통행정과)에 인계하여 21건을 개선 완료했으며 150건은 현재 개선 진행 중이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