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양평군, ‘노후 생활SOC 개선’ 3개 사업 추진 확정

기사승인 2020.06.06  08:48:17

공유
default_news_ad2

양평군은  경기도 ‘노후 생활SOC 개선 및 소규모 시설 확충사업’에 양평군 3개 사업이 확정되었다고 5일 밝혔다.

‘노후 생활SOC 개선 및 소규모 시설 확충사업’은 경기도 주관으로 도 내 노후한 생활SOC 시설에 대해 개·보수, 기능보강 또는 시설 신설을 위한 사업비의 60% 이상을 지원한다.

이로써 노후시설의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양평군에서 선정된 사업은 총 3개 사업으로 △양서면 ‘양서 아동·청소년 복지회관 조성 사업’ △옥천면 ‘옥천 4리 마을회관(경로당) 재건축 사업’ △지평면 ‘지평레포츠공원 트랙 보수 사업’이다.

사업비는 각 사업별 3억 원이다.

총 사업비 9억 원 중 6억 원은 경기도에서 지원하고 나머지 3억 원은 양평군이 투입해 연내 완공을 목표로 추진 될 예정이다.

송혜숙 양서면장은 “사업 진행에 가장 큰 걸림돌은 결국 재정 부담인데, 이번 사업 확정을 통해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추진하는데 탄력을 받게 됐다”며 적극 환영했다.

안승민 기자 sanora04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