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28일과 29일 전체 시설 일시 휴업

기사승인 2020.03.26  09:27:25

공유
default_news_ad2

- 3. 28.(토) 밤 10시부터 3. 29.(일) 낮 12시까지(14시간) 시설 전체 휴업

구리농수산물공사(이하 공사, 사장 김성수)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21일 발표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관련 예방 방역 및 원천 차단을 위하여 일시 휴업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공사는 휴업 시간에 도매시장 내·외부 전체 방역을 실시할 방침이다.

이같은 결정은 정부 정책과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의 행정명령 등 4월 5일까지를 코로나19 감염병 전쟁에서 승기를 잡는 결정적 기간으로 정함에 따른 조치라고 공사는 설명했다. 

도매시장 일시 휴업 시간은 3월 28일 토요일 밤 10시부터 3월 29일 일요일 낮 12시까지 총 14시간이다.

도매시장 일시 휴업 결정은 도매시장 중도매인, 편의시설 등 영업 피해 최소화와 출하 농어민 보호 차원으로 정기 휴장일을 활용했다.

도매시장 일시 휴업으로 운영하지 않는 곳은 중도매인 점포, 식당, 식자재 업체 등 도매시장 전체 영업시설이다.

코로나19 대책회의에서 유통인들은 “도매시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주의 단계부터 현재까지 확진자 발생 및 확산 없는 청정 도매시장으로 이 어려운 시기를 잘 견디고 있으니 도매시장 일시 휴업으로 인한 거짓 정보(확진 발생 및 경유 등)가 유포되지 않길 바란다"고 했다,.

특히 "출하 농어민과 구매 고객은 감염병으로 인한 불안감 없이 안전하게 우리 도매시장을 믿고 이용하여 주길 바란다.”며 "도매시장 일시 휴업 결정은 코로나19 완벽 차단 및 방역을 위한 일시 폐쇄조치"라고 거듭 강조했다. 

일시 휴업 시간에는 전문적인 방역 활동은 물론 필요한 모든 감염 예방 및 차단 조치를 추가 조치할 계획이다.

김성수 사장은 “현재 정부의 종교시설, 사업장의 집단감염 지속 발생에 따른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전개에 발맞춰 우리 도매시장의 안전과 유통인, 시민의 건강이 최우선이라는 생각으로 임시 휴업을 신중히 결정하게 되었다”라며 “감염병 상황 종료까지 긴장을 늦추지 말고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을 당부 드린다.”라고 부탁했다. 

김동환 기자 today-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한강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